암은 나의 세포
link  지현수   2022-07-01

불과 10년 전까지만 해도 암은 돌연변이라서 막을 수가 없다거나 암에 걸리면 문제는 운에 달려 있다고 단정해 버렸지요.

하지만 '담배도 피우지 않는데 암에 걸렸다' , '술은 입에도 안 대는데 간암에 걸렸다' , '폭음 폭식을 멀리하고 규칙적인 식생활을 했는데도
위암에 걸렸다' 등등 건강하게 생활하는 사람이 암에 걸리는 경우가 분명히 있습니다.

암은 운 따위에 좌우되는 문제가 아니라, 분명한 발병 원인이 존재합니다. 유전적 요인 때문에 발병하는 사례가 전체의 10% 정도이므로
나머지 대부분은 어린 시절부터 계속되어온 생활습관이 결정적입니다.

그중에서도 특히 편향된 식습관 때문에 암으로 발전하는 사람이 무려 80% 가까이 됩니다. 나쁜 식습관을 버리고 올바른 식습관을 익히면
암의 80%는 예방할 수 있다는 뜻입니다.

암은 원래 우리 자신의 세포이며 우리 몸이 키운 '신생물'입니다.

암도 내 몸의 일부인 셈이지요. 내 몸의 일부인 암을 억제하는 능력 또한 몸속에 존재합니다. 바로 면역력입니다.













암체질을 바꾸는 기적의 습관
와타요 다카호






















연관 키워드
수면시간, 잡채, 환자, 발암물질, 식약동원, 카라멜색소, 짚신나물, 좋은음식, 타르, 두부요리, 석류만두, 인산의학, 유산균, 암체질, 튀김, 수육, 야채죽, 샐러드, 연근전, 치유

Powered By 호가계부